기사 (전체 6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자수첩] 전기료는 올라간다…절약이 답이다
[한국에너지신문] ‘전기 절약’은 얼마 전까지도 미덕이었다. 하지만 최근엔 골동품 처지가 됐다.현 정부의 에너지 전환 정책을 두고 갑론을박이 벌어진다. 결국엔 발전비용이 더 들 것인가, 전기료가 더 오를 것인가, 얼마나 더 오를 것인가로 초점이 모아진...
조강희 기자  2017-09-11
[기자수첩] 변화에 맞는 속도조절이 필요한 때
[한국에너지신문] ‘정책의 속도’는 변화에 민감해야 한다. 그 변화보다 더 빠르게 진행하면 공감을 얻지 못하고, 느리면 원성을 산다. 새 정부의 에너지 정책도 마찬가지다.지난달 24일 산자부가 ‘제1회 재생에너지 정책 협의회’를 마련했다. 이날 협의회...
이욱재 기자  2017-09-04
[기자수첩] 에너지정책, 문제는 ‘용어’가 아니라 ‘현황’
[한국에너지신문] 에너지 정책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시끄럽게 들리는 건 한편으로는 반갑고, 한편으로는 짜증스럽다. 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이 반갑기도 하고, 잘못된 시각을 가진 이들이 사실을 왜곡하는 것은 짜증스럽다. 정부 부처, 그중에서도 특...
조성구 기자  2017-08-28
[기자수첩] [양재천에서] 전문 분야는 전문지에게
[한국에너지신문] 지금은 말도 안 되는 것 같지만,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기자들 중에는 술을 먹지 않으면 글이 안 써진다는 사람이 종종 있었다. 흉내만 내는 기자들이 아니라, 실제로 글을 잘 쓴다는 사람들 중에도 그런 부류가 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조강희 기자  2017-08-24
[기자수첩] 자제 안 되는 ‘문 열고 냉방 영업’
[한국에너지신문] 중국어(中國語)가 국어보다 더 크게, 더 자주 들린다. 여기는 명동. 때는 17일 오후. 명동관광특구 상가지역은 사드 파동도 피해간 듯 중국인을 비롯한 많은 외국인이 활보하는 곳이다.상인들은 익숙하게 중국어를 구사하며 유커·싼커를 부...
오철 기자  2017-08-21
[기자수첩] 시민 결정 신고리 5·6호기 운명, ‘쿨하게’ 인정하자
[한국에너지신문] 지난달 27일 출범한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를 두고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그 중에는 비전문가로 구성된 시민참여단이 신고리 5·6호기 건설 계속 여부를 결정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대표성, 전문성의 문제도 제기됐다.일부...
안솔지 기자  2017-08-14
[기자수첩] [양재천에서] “어서 와, ‘급전(給電)’은 처음이지?”
[한국에너지신문] 문제가 된 매체명은 밝히지 않겠다. 제목도 안 밝힌다. 기사의 태그는 무려 ‘팩트 체크’다. 번역하면 ‘사실 확인’이다. 도대체 어디서 확인한 사실일까. 기사를 쓴 본인에게 물어보지 않았다. 그걸 교정교열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아무...
조강희 기자  2017-08-11
[기자수첩] 신재생에너지 3020, 자신감을 갖자
[한국에너지신문] 지난주 화요일, 2030년 까지 전체발전량의 20%를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하자는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3020’이라는 목표를 두고 포럼이 개최됐다. 행사에는 해외 전문가들이 참석해 이 목표에 대해 ‘한국은 할 수 있다’고 입을 모았다....
이욱재 기자  2017-07-28
[기자수첩] [양재천에서] 재생에너지, 그리고 식물모방
[한국에너지신문] 공해가 없다. 환경오염을 일으키지 않는다. 온난화를 억제한다. 수명이 길다.재생에너지 공통의 장점을 추려 보면 이 정도가 아닐까. 사실 이 장점들은 식물을 모방한 것이다. 온실가스, 온난화, 또는 기후변화 문제를 ‘억제’가 아니라 ‘...
조강희 기자  2017-07-20
[기자수첩] 북한 광물에 눈을 돌리자
[한국에너지신문] 광물은 지하자원이다. 우리나라는 지하자원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한다. 그래서 광물 이야기가 나오면 대개 어깨가 축 처진다. 수입국의 위치는 또 어떤가. 가까운 곳이 호주 정도다. 그나마 익숙한 중동도 먼 쪽에 속한다. 최근에는 아프리카...
조강희 기자  2017-07-17
[기자수첩] 법규·예산·협의 없는 서울시 미세먼지 대책
[한국에너지신문] 서울시가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과 시민참여형 차량 2부제, 출퇴근 대중교통 무료화 등을 골자로 하는 대기질 개선 대책을 7월부터 시행한다.시는 지난 5월 광화문 시민대토론회에서 공론을 모아 다양한 분야의 의견을 모았다. 박원순 시...
조성구 기자  2017-07-01
[기자수첩] 공유, 새로운 에너지의 출발점
[한국에너지신문] “데이터 공유, 그것이 바로 ‘인텔리전스’다.”루이스 곤잘레스 GE 아태지역 최고디지털책임자. 15일 오후 2시 30분 웨스틴 조선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2017미래에너지포럼이 열렸다. 곤잘레스는 4차산업혁명과 에너지산업 세션의 기조 ...
오철 기자  2017-06-26
[기자수첩] 원전의 시작과 끝은 ‘안전’이다
[한국에너지신문] 고리 1호기가 가동을 멈췄다. 고리 1호기의 영구 정지를 기점으로 시민사회는 신고리 5·6호기 건설 중단 등 탈원전 공약을 이행하라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고, 문재인 대통령도 후보 시절 공약한 대로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 정책을 이...
안솔지 기자  2017-06-19
[기자수첩] 신재생에너지, 두려움과 학습효과
[한국에너지신문] 새 정부가 들어서면서 신재생에너지 확대에 대한 기대감이 부풀어 올랐다. 관련 사업 주식들이 급등하기도 하고, 언론과 연구기관들이 장밋빛 전망에 대해 자료를 내놓고 있다. 이런 분위기에도 불구하고 사업자들은 “사업계획은 전부 준비돼있으...
이욱재 기자  2017-06-02
[기자수첩] [양재천에서] 무엇을 비축할 것인가?
[한국에너지신문] 서울 마포에 있던 석유비축기지가 다음달 17일에 시민에게 개방된다. 1급 보안시설이던 석유비축시설이 시민들에게 개방되는 것을 넘어, 더 많은 사람들이 찾아오는 문화공간으로 활용되는 것은 분명 커다란 변화다. 이 공간의 이름은 ‘문화비...
조강희 기자  2017-05-26
[기자수첩] 에너지 정책, 기본에서 출발하면 어떨까
[한국에너지신문] 문재인 정부의 출범으로 에너지 업계가 한쪽에선 웃음을, 다른 한쪽에서는 울상을 짓고 있다.에너지 정책에 새판이 짜일 것이라는 기대감이 크다. 실제로 최근 문 대통령의 일사불란하고 강도 높은 정책 추진 스타일을 보면 말로만 끝나는 정책...
조성구 기자  2017-05-22
[기자수첩] ‘꽃길’과 ‘벼랑’사이, 에너지시장은 어디로 갈까
[한국에너지신문] 뜨거웠던 장미 대선이 끝나고 정권이 바뀌었다.대선 과정에서 여러 차례 진행된 후보자 토론회와 정당 초청 토론회의 내용을 돌이켜보건대, 새 정부 출범은 곧 에너지 업계의 ‘대변화’가 될 것이다.새 정부의 에너지 정책을 정리하면, 우선 ...
안솔지 기자  2017-05-12
[기자수첩] [양재천에서] 에너지원의 경제성과 ‘과거-현재-미래’
[한국에너지신문] ‘어떤 에너지원이 가장 경제적일까’라는 질문은 중요하다. 그게 나라든, 지자체든, 기업이든. 심지어 가정에서도 이 질문을 한다. 최근에 이 질문이 수면 위로 나오게 된 계기는 대통령 선거다. 길지도 짧지도 않았던 선거기간 뒤에는 정책...
조강희 기자  2017-05-11
[기자수첩] 농촌 태양광, 농민들에게 희망의 선물이 되길
[한국에너지신문] 지난달 25일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미원면이라는 작은 산골 마을에 주형환 산자부 장관을 비롯해 농식품부 차관, 국회의원, 공기업 이사장 등 정부 고위 관료들이 농촌 태양광 1호 착공을 축하하기 위해 이곳을 찾았다.이날 한 관계자는 “...
이욱재 기자  2017-05-08
[기자수첩] [양재천에서] ‘숫자’에 연연하지 말고 ‘태도’와 ‘방향’부터 바꿔라
[한국에너지신문] 정부3.0. 그것이 도대체 무엇이냐는 질문은 현재진행형이다. 인터넷을 아무리 싹싹 뒤져보아도 도대체 개념은 잘 잡히지 않지만, 이걸 내세워 경진대회를 했다느니, 표창을 줬다느니 하는 일들이 곧잘 기사화돼서 나온다. 잘한 걸 칭찬해 주...
조강희 기자  2017-04-24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1712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1일   |  제호 : 한국에너지신문  |  발행인 : 남부섭  |  편집인 : 남부섭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발행일자 : 1994년 5월 3일  |  전화번호 02-3463-4114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  webmaster@koenergy.co.kr
Copyright © 2017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