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집중취재] [집중취재] 태양광 폐모듈 신사업으로 탈바꿈하나
[한국에너지신문] 지난 1일 충북 진천군에 ‘태양광 재활용 센터’의 부지가 선정됐다. 국내 최초로 지어질 이 재활용 센터 설치 사업은, 태양광 폐모듈로 인한 환경오염을 줄이고 폐모듈에서 나오는 자원을 재활용하는 역할을 해 일석이조의 효과를 낼 것으로 ...
이욱재 기자  2017-02-09
[집중취재] [집중취재] 잊혀진 ‘바이오디젤’, 수송용 에너지의 대안 될까?
[한국에너지신문] 지난해 말 OPEC 회원국과 러시아 등 산유국들이 일제히 산유량 감축 및 동결에 합의했다. 비록 ‘신고유가 체제’라고 불릴 정도로 급격한 혼란은 일어나지 않았지만, 저유가의 시대가 또다시 저물고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특히, 이...
이욱재 기자  2017-01-25
[신년기획] 정유업계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 예상…올해는?
[한국에너지신문] 지난해 정유 4사의 영업이익이 사상 최대인 7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올해에도 경기수요 개선으로 호실적 달성에 긍정적인 전망이 우세한 가운데 정유업계는 이를 위협하는 불안요인이 많다고 내다봤다.정유 및 증권업계에 따르면 ...
김승태 기자  2017-01-09
[신년기획] 신재생에너지 핵심 원료 '광물' 글로벌 확보전 돌입
[한국에너지신문] 파리협정이 효력을 본격적으로 발휘하면서 유가의 등락과 관계 없이 신재생에너지는 어느 나라에나 필수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신재생에너지는 태양광과 풍력이 대표적이지만, 전기자동차와 에너지저장장치도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요긴한 수단이 ...
조강희 기자  2017-01-09
[신년기획] ‘물순환 선도도시’ 기후변화 대응방안으로
[한국에너지신문] 1970년대부터 급속히 산업화된 우리나라의 경제 정책은 도시의 미관 뿐 아니라 기능면에서 산업화에 알맞게 변해 왔다. 도시는 자동차 이동과 수송에만 편리하게 변화했다.아스팔트를 넓게 적용하면서 물은 땅속으로 스며들지 못하고, 비만 오...
조성구 기자  2017-01-02
[신년기획] 신기후체제 대응의 역발상 ‘이산화탄소’를 자원으로
[한국에너지신문] 신기후체제는 기존 산업에 막대한 포기를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뒤집어 보면 새로운 산업에 진입할 수 있는 통로가 되기도 한다. 이산화탄소 자원화 사업이 좋은 예다.발전소, 석유화학공단 등에서 발생한 온실가스인 이산화탄소를 자원으로 ...
조강희 기자  2017-01-02
[신년기획] 도심 누비는 ‘수소차’…수소 확보 기술이 생명력 좌우
[한국에너지신문] 파리협정 체제로 각국은 온실가스 감축 이행계획을 속속 내놓고 있다. 특히 기후변화를 새로운 산업과 연결시키려는 시도도 계속되고 있다.우리 정부의 계획 가운데에서도 주목해 볼만한 것이 있지만, 에너지업계에서 주목하고 있는 것은 ‘수소’...
조강희 기자  2017-01-02
[신년기획] 청정에너지 ‘수소’ 국내기술 어디까지
[한국에너지신문] 태양에너지를 청정 에너지인 ‘수소’로 직접 저장하는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잇따라 개발됐다. 이 기술은 파리협정체제로 불리는 신기후체제 안에서 에너지를 생산하고 소비하는 방식의 혁신적 변화를 이끌 것으로 관측된다. 지구상에 무궁무...
조강희 기자  2017-01-02
[신년기획] 정부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 기본계획 로드맵’ 들여다보니
[한국에너지신문] 정부가 지난해 연말 내놓은 ‘2030 국가온실가스감축 기본계획 및 기본로드맵’은 ‘저탄소’를 성장의 또다른 면으로 부각시켰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 온실가스 감축을 산업의 하나로 보고 관련 신산업 육성과 연구에 대한 투자를 늘리는 방안...
조강희 기자  2017-01-02
[집중취재] ‘정유회사’ 아닌 ‘석유화학회사’로…정유업계, 승패는 석유화학이 가른다
[한국에너지신문] “정유에만 집중할 수는 없다.”정유업계는 지난해와 올해 상반기까지 사상 최대의 호실적을 거뒀다.지난해 정유업계는 정제마진이 좋아 정유 부문에서 큰 성과를 거뒀다면, 올해는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시도한 결과, 본격적으로 석유화학 부문에서...
조강희 기자  2016-09-26
[집중취재] 도시가스 ‘원격검침’ 시대…보안성·편의성 등 ‘획기적’
[한국에너지신문] 도시가스업계에도 사물인터넷(IOT)을 이용한 ‘원격검침 시대’가 서서히 개막되고 있다.원격 검침은 ‘스마트미터’로 통칭되는 AMI(Advanced Metering Infrastructure)시스템에 의한 것으로 사물인터넷과 디지털 검...
조성구 기자  2016-09-19
[집중취재] ‘친환경’ 발전설비 시장 ‘활짝’…관련기업 발빠른 행보
[한국에너지신문] 정부의 환경설비 강화 방침에 맞춰 관련 기업들은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두산중공업은 친환경발전 설비 시장을 직접 정조준하고 있는 기업이다.두산중공업은 특히 환경설비와 성능개선, 친환경 발전 등 다양한 포트폴리오로 관련 시장을 사...
조강희 기자  2016-09-19
[집중취재] ‘미세먼지 원인’ 오명 벗자…환경설비 개선 나선 석탄화력발전소
기존시설 환경설비 개선 돌입…저감효과 올해부터 노후시설 43기, 환경설비 교체·성능 대폭 강화신규 건설 발전소, 최고 수준 배출 저감시설 확충[한국에너지신문] 올 상반기 전국을 뒤덮은 미세먼지로 국민건강이 위협받으며 정부가 미세먼지 원인 ...
조강희 기자  2016-09-19
[집중취재] 첨단기술 융합전력…설비 재난피해·안전사고 ‘0’에 도전
[한국에너지신문] 12일 발생한 지진으로 예기치 못한 재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재난에 대응하고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는 일은 동서고금 그 어느 나라에서든지 필요한 동시에 긴급한 일이다.전력설비는 발전소에서 생산된 전력을 송전선과 ...
조강희 기자  2016-09-13
[집중취재] [‘중동 해수담수화’ 우리기업 新 먹거리] 쑥쑥 크는 물시장…세계 최고 기술력으로 잡는다
중동, 수자원 확보 집중[한국에너지신문] 중동국가들이 수자원 확보를 위해 해수담수화 기술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세계 물 시장 규모는 연 5%씩 성장해 2025년 약 8650억 달러(한화 1009조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중동과 아시아 지역...
조강희 기자  2016-07-04
[그린에너지엑스포] 2016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성황리 폐막
[한국에너지신문] 아시아 10대 전시회로 손꼽히는 2016년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대구 엑스코 현장에서 성황리에 폐막했다. 올해로 13회를 맞은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국내외 250개 기업이 참가해 총 750부스 규모로 개최됐다....
김태언 기자  2016-04-08
[그린에너지엑스포] [2016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현장리포트]
국내신재생전문 행사서…아시아 10대 산업전으로 성장[한국에너지신문] 대구광역시 ‘어린이 맑은소리 합창단’의 공연과 함께 경쾌한 소리가 울려 퍼진다. 사회자가 한국어와 영어로 동시에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의 개막을 알리자 박수 갈채가 터져 나왔...
김태언 기자  2016-04-08
[그린에너지엑스포] [2016그린에너지엑스포] 초록빛 에너지 미래를 보다
[한국에너지신문] 국내 최대, 아시아 3대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인 ‘제13회 국제그린 에너지엑스포’가 오는 8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진행된다.경상북도와 대구광역시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에너지신문사, 엑스코,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한국태양광산업협회, 한국...
조강희 기자  2016-04-07
[집중취재] 독일 아그라페름, “국내 바이오가스 혁명을 주도한다”
[2016년 기업열전 / 기술유망 기업이 뜬다]“국내 바이오가스 시장성 밝아… 새로운 新산업 열린다”“축산, 생활페기물 등 분해 시… 연간 수 조원 시장 열려…”[한국에너지신문] 바이오가스(BioGas) 분야가 새...
김태언 기자  2016-03-29
[집중취재] 유가하락해도 신재생에너지가 뜬다
유가하락, 에너지 시장 재편 ‘신호탄’[한국에너지신문] 유가하락에 따라 에너지 시장이 재편되고 새로운 에너지원이 출현할 가능성을 제시한 연구보고서가 나와 관심을 끌고 있다.김해영 KDB대우증권 연구원이 최근 펴낸 ‘에너지 패러다임 전환, 유가 하락이 ...
조강희 기자  2016-02-1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대표이사 남부섭  |  서울 다06648  |  220-86-89262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02-3463-4114  |  webmaster@koenergy.co.kr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Copyright © 2017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