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미국/캐나다/알래스카] 테슬라, 리튬이온전지공장 ‘기가팩토리’ 가동
[한국에너지신문] 미국 테슬라 모터스가 네바다주 리노의 사막지대에 건설하고 있는 대규모 리튬이온전지 공장인 ‘기가팩토리’가 현지시각 4일부터 가동되기 시작했다. 테슬라가 일본의 파나소닉과 합작으로 이 공장에 투자한 금액은 50억 달러로 한화 5조 96...
조강희 기자  2017-01-06
[미국/캐나다/알래스카] 트럼프, ‘석유가스 산업’ 띄울까?
[한국에너지신문] 미국에서 도널드 트럼프 차기 대통령을 배경으로 석유가스 관련 산업이 성장세를 보일 가능성이 있다고 미국 언론들이 시장조사업체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보도했다.시장조사업체 이비스 월드(IBIS World)는 최근 밀레니얼 세대의 구매력 ...
조강희 기자  2017-01-02
[미국/캐나다/알래스카] 미 증권위, 테슬라 자동주행 사망사고 늑장발표 조사
[한국에너지신문] 미국 증권거래위원회가 테슬라의 증권법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미국 현지매체인 월스트리트저널이 최근 보도했다.테슬라는 자동주행 중이던 모델S의 사고로 운전자가 사망한 사실을 늦게 공개하고 엘론 머스크 최고경영자가 사고 소식 공개 ...
조강희 기자  2016-07-13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캐나다, LED 조명시장 성장세 지속 전망
[한국에너지신문] 캐나다 LED 조명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현지 관련 시장규모는 약 10억 캐나다 달러다. 지난 5년간 성장세를 확고히 한 관련 시장은 2020년까지도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추정된다. 캐나다 현지에는 병원, ...
이연준 기자  2016-06-27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친환경차보다 휘발유차가 여전히 인기 있는 미국
[한국에너지신문] 미국에서는 순수 전기자동차와 하이브리드자동차를 위시로 한 친환경자동차보다는 휘발유를 연료료 하는 내연기관 자동차가 여전히 인기를 끌고 있다. 2015년 현재 미국 자동차 시장에서 내연기관 자동차는 여전히 전체의 97%를 차지하고 있다...
조강희 기자  2016-04-14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영미권 CHP 분야 新기술...열효율 증가 및 환경편익에 기여
[한국에너지신문] 최근 국내에서 CHP(Combined Heat and Pump, 열병합발전) 사업에 대한 반대 여론이 조성되면서, 업계 일각에서는 CHP 설비의 효율성이나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이와 관련, 영국과 미...
조승범 기자  2016-04-01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석유로 재벌된 록펠러家, 석유서 손 뗀다
[한국에너지신문] 세계 최고의 '석유 재벌'로 불리는 존 데이비드 록펠러의 후손들이 운영하는 록펠러 재단이 석유를 비롯한 화석연료 투자에서 손을 뗀다.록펠러 재단은 최근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는 현존하는 천연자원을 보존하고 인간과 생태계...
이연준 기자  2016-03-28
[미국/캐나다/알래스카] 버핏, 정유업체 필립스66에 투자 늘린다
[한국에너지신문] 국제원유 가격이 연일 하락하는 가운데, 석유 관련기업에 주식투자를 하려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로이터는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이 정유업체인 필립스66에 대한 투자를 늘리고 있다고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로이터에 따르면 1월 4일(...
조승범 기자  2016-01-15
[미국/캐나다/알래스카] 국제유가 급락의 배경은 무엇인가
[한국에너지신문] 뉴욕타임즈는 6일자(현지시각) 보도를 통해 국제유가가 장기간 하락세를 유지해왔다며, 그에 따라 국제 원유시장에 어떤 결과가 생겨났는지에 대해 보도했다.뉴욕타임즈에 따르면 전문가들은 국제 석유산업이 완곡하게 등락을 거듭하다, 90년대에...
조승범 기자  2016-01-09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유가 하락이 휘발유 시장에 미치는 영향
[한국에너지] 국제적으로 원유 공급이 확대되면서, 유가가 요동치고 있다. 미국 내 휘발유 평균가가 이번 주 2달러 대로 하락할 수 있다고 미국 CNBC 방송 인터넷판이 9일 보도했다.유가 정보 서비스의 톰 클로자는 “겨울철 최저가로 보통 휘발유는 1....
조승범 기자  2015-12-14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엑손모빌, "기후변화는 실제상황… 미 공화당 대책 없나"
[한국에너지] 워싱턴포스트는 6일자 보도를 통해 미국 공화당이 기후 변화에 대해 무대응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이와 관련해 엑손모빌이 미국 정부에 기후변화 대책을 촉구하고 있는 것과 비교해 볼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엑손모빌은 기후 변화에 대해 '...
조승범 기자  2015-12-14
[미국/캐나다/알래스카] 미 에너지부 어니스트 모니즈, "LED가 에너지 지배"
[한국에너지] 포브스는 6일자 보도를 통해 앞으로 LED시장이 에너지산업에 반향을 불러일으킬 것이라는 전망을 제시했다. 포브스는 친환경 에너지부는 전 세계적으로 100 억불 규모의 LED 조명기구를 설치하는 글로벌 프로그램을 발표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조승범 기자  2015-12-14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에너지 분야 가장 유망한 투자 종목은? 전력사업!
[한국에너지]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에너지 분야에서 가장 유망한 투자종목으로 전력사업을 꼽았다. 포브스는 투자 전문가 조엘 모서의 ‘어떤 에너지원에 투자해야 하는가’라는 기고문을 통해 전력 사업주의 가능성을 가장 높게 평가했다.모서는 “유가하락에 따라...
조승범 기자  2015-11-16
[미국/캐나다/알래스카] 테슬라 주가 '사상 최고치'
고급 전기차를 생산하는 테슬라의 주가가 중국 정부의 전기차 지원대책 발표에 힘입어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테슬라의 주가는 10일(현지시간) 주당 196.56달러를 기록했고 11일에는 장중 202.19달러까지 치솟는 등 강세를 보이고 있다. 11일 종가...
신승훈 기자  2014-02-12
[미국/캐나다/알래스카] 美 청정에너지 지원책으로 일자리 창출
미국 정부의 청정에너지 지원책 시행 연장으로 3만7000개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블룸버그는 지난 13일(현지시각) 태양에너지산업협회(SEIA)의 발표를 인용해 태양광프로젝트 비용의 30%까지 보조하는 미국 정부의 지원책 TGP...
변국영 기자  2011-10-14
[미국/캐나다/알래스카] 미 국방부, 수송용연료 생산 가능한 플라스틱 개발
미국 국방부가 비닐봉지로 쓰다 분해하면 수송용 경유로 바뀌는 플라스틱을 개발하는 연구를 진행중이라고 뉴욕타임스(NYT)가 10일 보도했다.리처드 그로스 폴리테크닉대학 화학과 교수가 진행중인 이 연구는 랩 처럼 음식이나 물건을 싸는 용도로 쓴 뒤 분해과...
남수정 기자  2007-04-13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앨 고어, 노벨평화상 후보 올라
앨 고어 전 미국 부통령이 노벨평화상 후보에 올랐다고 AP통신이 1일 보도했다.노르웨이 환경·통상장관을 지낸 뵈르게 브렌데 의원은 이날 “노벨평화상을 수상하려면 (다른 사람들과) 확실한 차별성을 보여야 하는데, 고어 전 부통령은 이에 부합한다”고 후보...
한국에너지  2007-02-05
[미국/캐나다/알래스카] 올 경제계 최대 뉴스는 '高유가'
고유가가 AP통신이 선정한 올해 최고의 경제뉴스로 뽑혔다.AP는 미국 신문과 방송 편집자들을 상대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에너지 가격 상승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에 올랐다고 지난 21일 보도했다.이 통신은 지난해 국제유가가 배럴당 55달러를 ...
한국에너지  2005-12-23
[미국/캐나다/알래스카] “기업, NGO와 협력하는 게 이익”
미 워싱턴의 보수적 싱크탱크인 미국기업연구소(AEI)가 전 세계적으로 점점 확장되는 NGO의 역할을 점검하기 위해 지난 7일(현지시간) 개 최한 세미나에서 제시한 의제다.이날 세미나는 AEI가 NGO를 감 시하기 위해 출범시킨 ‘NGO 워치’ 주도로 ...
한국에너지  2005-12-13
[미국/캐나다/알래스카] 미 전력업계, 초고속 인터넷시장에 `도전장`
미국 거대 유틸리티 기업들이 잇따라 초고속 인터넷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기존 전력 사업에 사용하는 시설망을 통해 광대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방식은 스페인 등 유럽에선 이미 성행하고 있으나, 미국에서는 이제 막 시작 단계다.전력업체들은 배선을 ...
한국에너지  2005-10-18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대표이사 남부섭  |  서울 다06648  |  220-86-89262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02-3463-4114  |  webmaster@koenergy.co.kr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Copyright © 2017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