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주선(酒仙)이 되는 길 ⑫ 엄나무주
[연재] 주선(酒仙)이 되는 길 ⑫ 엄나무주
  • 한국에너지
  • 승인 2017.12.04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통에 특효’ 명성 자자

[한국에너지신문] 엄나무는 우리나라 산과 들에 자생하며 ‘엄목(嚴木)’ 또는 ‘음나무’라고도 불립니다. 나무껍질은 약용하며 뿌리와 어린잎은 식용합니다. 뿌리껍질은 ‘해동피’라 하여 예부터 요통에 특효약으로 쓰였으며 한번 치유되고 나면 평생 재발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 약효
 강장 보호, 관절염, 당뇨, 거담, 신경통, 신장염, 요통, 위궤양, 위암, 이뇨, 풍, 풍습(風濕), 혈액순환

* 담그는 법 
1) 뿌리를 깨끗이 씻어 말려 재료 200g에 담금주 1.8리터의 비율로 담근다. 뿌리에는 다른 부위보다 약 3배 정도의 약효가 있다.

2) 나뭇등걸, 잔가지, 나무껍질 200g에 담금주 1.8리터의 비율로 담근다. 

3) 서늘한 곳에 6개월 이상 저장하고, 하루에 소주잔으로 한 잔씩 1~2회 공복에 마시면 좋고 치유되면 복용을 중단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