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용량 LNG 저장탱크 본격 가동"

가스공사, 삼척생산기지 27만 ㎘급 저장탱크 3기 상업운전 개시 조성구 기자l승인2017.06.15l수정2017.06.15 19: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가스공사 삼척 LNG 생산기지의 27㎘급 저장탱크 3기 전경.

[한국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사장 이승훈)가 15일 삼척 LNG 생산기지에서 세계 최초이며 최대 규모인 27만 ㎘급 LNG 저장탱크 3기에 대한 상업운전 개시를 선언하고 본격적인 가동에 나섰다.

가스공사는 지난 3월부터 동 저장탱크에 대한 시운전을 통해 설비건전성을 확인했다.

이중 1기는 지난 달, 나머지 2기는 각각 6월 14일, 15일에 상업운전을 개시했고, 오는 7월 종합준공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로써 가스공사 삼척 LNG 생산기지는 동 저장탱크 3기와 기존에 운영되고 있던 20만 ㎘급 저장탱크 9기 등 총 12기, 261만 ㎘의 LNG 저장능력을 보유하게 돼 국내 LNG 수급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수석 가스공사 생산본부장은 “한국가스공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저장탱크를 성공적으로 상용화하기위해 지난 2011년 개발사업을 착수한 이래 각고의 노력을 해왔다”며, “이러한 노력의 결실이 향후 대한민국 가스산업의 발전과 해외진출을 통한 가치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자신한다”고 밝혔다.

한편, 우리나라는 프랑스, 일본에 이어 세계 3번째로 LNG 저장탱크 설계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가스공사는 꾸준한 기술축적 및 국산화를 통해 현재 국내외 LNG 저장탱크 74기를 운영하고 있다.


조성구 기자  inspeer@koenergy.co.kr
<저작권자 © 한국에너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대표이사 남부섭  |  서울 다06648  |  220-86-89262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02-3463-4114  |  webmaster@koenergy.co.kr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Copyright © 2017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