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화학물질 안전관리시스템 구축
동서발전, 화학물질 안전관리시스템 구축
  • 신승훈 기자
  • 승인 2014.03.31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업 최초, 발전소 화학물질 안전사고 Free-Zone 실현 노력

한국동서발전은 공기업 최초로 화학물질 안전관리시스템을 구축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에 구축된 화학물질안전관리시스템은 발전소 화학물질 및 위험물 안전진단, 누출사고 시 대기확산 모델링, 비상대응 프로세스 수립 및 IT 관리시스템 구축 등을 포함한 화학물질 사고예방 및 대응을 위한 전방위 통합관리시스템이다.

동서발전은 위험물질 취급설비의 취약개소를 파악·보완하여 사고 위험을 최소화했다. 특히 최악의 상황을 고려한 누출사고 시의 대기확산 모델링을 통해 사고처리 시 신속히 피해지역을 파악하고 대응할 수 있게 했다.

통합관리시스템 도입은 전문업체를 활용한 화학물질 관리전반에 대한 고도화된 개선이다. 동서발전은 이를 통해 2015년부터 시행예정인 화학물질관리법과 화학물질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시스템의 도입으로 최근 발생빈도가 높아지고 있는 화학물질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지역주민을 포함한 이해관계자에게 보다 안전한 생활환경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민에게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함과 동시에 철저한 화학물질 관리를 통해 국민들에게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