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디스트리뷰테크 2018' 참가

북미 최대 ESS 전시회

2018-01-29     조성구 기자

[한국에너지신문] 두산중공업과 두산중공업의 미국 자회사인 두산그리드텍이 28일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열리는 '디스트리뷰테크 2018(DistribuTECH)'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디스트리뷰테크는 전기 송배전 및 에너지저장장치(ESS) 분야의 북미 최대 전시회다. 이번 박람회에 540여개의 기업이 참가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참가한 두산중공업과 두산그리드텍은 독립 전시관을 설치하고 북미 발전사들을 대상으로 두산그리드텍이 보유한 ESS 소프트웨어 및 플랫폼 등을 선보였다. 

최대진 두산그리드텍 대표는 "전 세계에서 1만5천명 이상의 바이어와 잠재 고객이 참관하는 이번 전시회에서 두산의 ESS 관련 기술과 사업 수행 역량을 적극적으로 알려 향후 수주 활동에 도움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두산중공업은 2016년 미국의 ESS 소프트웨어 원천기술 보유업체인 원에너지시스템즈를 인수해 두산그리드텍을 설립했다.

지난해 9월 미국 LA수도전력국이 운영하는 모하비 사막 인근의 비컨(Beacon) 태양광발전소에 10MWh 규모의 ESS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하는 등 한국과 미국 시장을 중심으로 ESS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