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연기금 투자풀 주간운용사로 한국운용 선정

2015-05-21     온라인뉴스팀

한국증권금융 연기금사무국은 민간연기금 투자풀 주간운용사 우선협상대상자로 한국투자신탁운용이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 등 3개 회사를 대상으로 두 차례에 걸친 평가를 실시한 결과 한국투자신탁운용이 최고 점수를 받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실사와 협상 과정 등을 거쳐 주간운용사로 최종 선정되게 된다. 주간운용사는 민간연기금 자산의 위탁운용 및 기금별 운용 전략, 위험관리, 성과평가 자문 등 포괄적인 자산운용서비스를 맡는다.

한편, 한국증권금융은 지난해 중소형 민간연기금 자금의 효율적 운용을 지원한다는 목표 아래 민간연기금 투자풀 사무국으로 선정됐다.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