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실 불 밝게 해 줘”···필립스라이팅, 구글AI 스피커와 연동

필립스 조명 '휴', 구글 인공지능 스피커와 연결해 손 조작 없이 목소리로 사용 가능 간단한 명령어로 조명의 밝기, 색상, 변화 속도 조절 가능

2018-09-11     오철 기자
필립스

[한국에너지신문] 필립스라이팅코리아는 구글과 협력해 스마트 조명 '휴(hue)'를 구글 음성 인식 스피커와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고 11일 밝혔다. 휴 사용자는 손으로 조작할 필요 없이 음성 명령으로 빛 밝기, 색상 등을 편리하게 조잘 할 수 있게 됐다.

오는 18일 구글은 인공지능(AI) 기반의 음성비서 기술인 구글 어시스턴트를 기반으로 하는 '구글 홈'과 '구글 홈 미니'를 국내에 정식으로 출시하기로 했다. 사용자가 스피커를 통해 원하는 바를 말하면 구글 검색부터 음악 감상, 조명 환경 조절 등 다양한 기능이 제공된다.

구글 홈과 구글 홈 미니에 연동한  스마트 조명 '휴'는 조명을 끄고 켜는 것은 물론이고 조명의 밝기, 색상, 변화 속도 등을 조절할 수 있다. 사용자의 취향, 기분, 상황에 맞는 조명을 연출할 수 있어 보다 스마트한 일상을 영위할 수 있다. 사용자가 집 안에서 “거실 불 밝게 해 줘”, “침실 조명을 보라색으로 바꿔 줘” 등과 같은 간단한 명령어로 집안 분위기를 자유자재로 연출할 수 있다.

김문성 필립스라이팅코리아 대표는 “이번 구글과의 협력으로 더욱 많은 사람이 조명으로 일상에 활기를 얻고, 이를 통해 삶의 다양한 의미와 가치를 찾는 경험을 누릴 수 있길 바란다”라며, “스마트홈의 핵심 요인이 연결성인 만큼, 필립스는 조명 업계 선두주자로서 다양한 협력 기회를 적극적으로 모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필립스라이팅은 이번 연동을 기념해 다양한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오늘 11일부터 17일까지 온라인 쇼핑몰 SSG닷컴에서 필립스 휴 램프, 브릿지, 구글 홈 미니로 구성된 특별 패키지 2종을 한정 예약 판매한다. 18일부터 일렉트로마트에서 구글 홈 기기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휴 전제품에 대해 2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일부 일렉트로마트 및 하이마트에서는 체험 공간도 운영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