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머티리얼즈, 전광판·책자로 안전 정보 제공

공장 주변 화학물질 농도 현황 알려

2018-09-03     조강희 기자
SK머티리얼즈

[한국에너지신문] SK머티리얼즈(대표이사 장용호)가 영주 지역 주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회사가 취급하는 화학물질 정보와 공장 주변 가스 농도 현황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지난 4월 주민 안전대책의 일환으로 약속했던 영주 공장에서 취급하는 화학물질 정보와 유사시 주민 대응요령 등을 담은 책자를 제작해 배포했다.

회사 인근 지역에는 전광판을 설치해 공장 주변 가스농도를 실시간으로 표시한다. 이를 통해 주민들이 직접 대기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제작한 책자에는 SK머티리얼즈 영주공장에서 취급하는 제품 및 원재료와 부재료 등 화학물질의 종류와 화학사고 발생시 주민 대응 요령을 만화로 알기 쉽게 설명했다. 

회사 입구와 인근 필두마을에 전광판을 신규로 설치하고, 영주시 택지지역에 설치된 전광판도 함께 활용한다.

전광판에는 공장 외곽 9개소에 설치되어 있는 가스검지기와 연계하여 주요 유해화학물질인 불화수소, 암모니아, 염화수소의 농도, 대기 위험 상태, 사고 발생 상황 등이 게시된다.

회사 관계자는 “주민이 신뢰할 수 있는 지역 대표기업이 되고자 공장 설비의 안전 개선에 대한 투자와 더불어 주민에게 회사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안전 대책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