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피서객대상 사고예방 캠페인 실시

8일 보성 율포해수욕장서

2018-08-09     임은서 기자

 

가스안전공사

[한국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남동부지사(지사장 박원준)는 8일 보성 율포해수욕장에서 가스판매업체와 함께 가스사고 예방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피서객들이 휴가지에서 음식조리시 사용하는 휴대용 가스렌지의 이상유무를 점검하고 홍보용품 등을 배포하며 과대불판 사용금지 등 가스렌지 안전사용 방법을 홍보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박원준 지사장은 "여름철 무더위로 인한 안전의식 해이로 각종 안전사고가 쉽게 일어날 수 있다"며 "안전수칙의 철저한 준수로 사고예방에 더욱 노력하자"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