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인천 연수지역에 악취 원인 규명 조사에 나선다

악취포집 장치로 악취 원인 찾을 계획

2018-07-26     임은서 기자

[한국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 인천LNG기지(본부장 한동근)는 인천 연수지역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악취 민원에 대해 자체 계획을 수립했다고 26일 밝혔다.

안전공사 인천LNG기지는 기지 자체 안전대응반 및 악취 현장 답사반을 구성해 휴대용 악취포집기를 통해 악취 원인을 찾을 예정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악취를 포함한 지역의 대기질 관리가 지자체만의 책무가 아닌 공동 책무라는 점을 인식하고 환경 개선 사업에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가스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