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S, ‘시민참여혁신단’ 발족

안전과 사회적 가치 창출 위한 혁신 동력 마련

2018-07-19     임은서 기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이

[한국에너지신문]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원장직무대행 김인구)이 19일 대전 본원에서 시민참여혁신단 창단식을 개최했다.

KINS는 지난 6월 공개모집 및 추천을 통해 국민, 전문가, 시민단체 등 각계 인사 9명과 내부전문가 3명 등 총 12명을 시민참여혁신단으로 위촉했다.

워크숍에서는 전국민 아이디어 공모전 심사, KINS 혁신계획 의견수렴 등 KINS 혁신의 성장동력이 될 과제와 세부추진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혁신단은 공공기관 혁신 3대 기본방향인 공공성 강화, 경제패러다임 전환, 국민신뢰 회복 등 KINS의 공익성을 강화하고 국민 삶의 질을 제고하기 위한 정책의 개발 및 추진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해 계획의 실행, 모니터링, 평가까지 혁신 과정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세열 KINS 경영기획본부장은 “이번 혁신단 발족을 통해 기관 혁신 전반에 국민의 의견을 반영해 안전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는 우수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