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도시가스-남부경찰서, 안전관리 시스템 공유

지역 내 사회 안전망 운영

2018-07-11     임은서 기자

 

부산도시가스가

[한국에너지신문] 부산도시가스(대표 김영광)와 부산남부경찰서는 지난 10일 남천동 본사 상황관제센터에서 ‘지역 내 사회 안전망 운영’ 수준 강화를 위한 교류활동을 진행했다.

양측은 지난해 8월 ‘사회 안전망 업무 협약식’을 체결해 관내 범죄 취약장소 비상벨 설치, 순찰차 내 심장 제세동기 지원, 가정폭력 지킴이 활동 등 협력관계를 구축했다.

이번 행사는 부산남부경찰서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해 부산도시가스 안전관리 시스템 운영 현황 공유 및 사고 발생시 상황 전파 방법에 대한 주제로 진행됐다.

부산도시가스 관계자는 “사회 안전망 운영은 도시가스와 경찰서의 공유인프라를 활용해 지역주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안전을 보장하는 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