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인도 송전망공기업과 신사업 협력

2018-07-10     조강희 기자

[한국에너지신문]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이 10일 ‘한·인도 비즈니스 포럼’ 참석차 방문한 인도에서 인도 송전망공사(PGCIL)와 ‘에너지 신사업 기술협력 각서’를 체결했다. 양사는 에너지저장장치, 스마트그리드, 전기차 충전사업 등에서 협력의 문이 열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5%가 넘는 인도의 송배전 손실을 줄이기 위해 한전은 선진 원격검침 기술을 적용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아시아개발은행(ADB)이 주관하는 비즈니스 상담회에서 한전 측은 인도 동부해안 3개 주정부 관계자들을 만나기도 했다. 인도 정부가 향후 대규모 전력망 건설과 스마트그리드 사업 등을 확대할 것으로 한전 측은 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