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가스보일러 기술기준 토론회 개최

가스 중독 등 사고 예방 기술기준 강화 방안 구축

2018-06-27     임은서 기자
​26일

[한국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26일 경기도 평택시 경동나비엔 서탄공장에서 가스보일러 분야 기술기준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가스안전공사의 현장우선·소통상생 핵심가치 달성을 위한 이해관계자 네트워크 강화를 목표로 열렸다.

토론회에는 도시가스사업자, 보일러제조회사, 도시가스협회, 열관리시공협회, 전국보일러설비협회 등 이해관계자와 공공기관 실무자들이 다수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가스보일러 일산화탄소(CO) 중독 사고 예방을 위한 상세기준 및 인증기준 강화 △사고분석 △연구과제 등을 주제로 현장과 소통을 위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허영택 가스안전공사 기준처장은 “제도가 안정화되고 현장과 부합될 때까지 업계의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며 “기술기준제도 시행으로 일부 사항은 향후 이해관계자 네트워크를 통해 발굴·개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