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안전관리책임자 워크숍 개최

2018-06-19     임은서 기자
한국전력

[한국에너지신문] 한국전력(대표 김종갑)은 19일 본사 강당에서 전국사업소 350여명의 안전관리책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안전관리책임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EHS 경영방침 실천 결의 ▲안전관리 유공직원 표창 ▲도급자 사망사고 50% 감소대책 발표 ▲추락·감전사고 예방대책 토론 등 안전문화 확산 및 재해예방 기술에 대한 정보 교류 등의 행사로 이어졌다.

김회천 관리본부장은 “EHS는 경영의 기본이며, 타협이 있어서는 안된다”며 “김종갑 사장의 환경·보건·안전의 경영철학을 한전과 협력회사, 일반인들에게도 공유하고 실천할 수 있는 역할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또한, 한국전력은 6∼7월을 '노사합동 산업안전보건 강조기간'으로 정했다. 여름철에 맞는 안전지도, 안전교육 및 안전의식 고취 행사를 시행해 여름철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