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혁신도시 공공기관, 청렴시민감사관 연석회의

2018-06-19     임은서 기자
김천혁신도시

[한국에너지신문] 한국전력기술·한국도로공사·한국교통안전공단·한국건설관리공사 등 김천혁신도시 공공기관들이 14일 한국전력기술에서 ‘청렴시민감사관·옴부즈만 연석회의’ 를 열었다.

청렴시민감사관·옴부즈만 제도는 회사 내부의 부패근절 및 부패취약분야에 대한 감시‧평가를 위해 외부 전문가를 위촉하는 제도로 한전기술은 2015년부터 운영해오고 있다.

이날 연석회의는 각 기관 개별회의와 공동회의로 나누어 진행됐다. 공동회의에서는 ▲반부패경영시스템 ‘ISO37001’ 제도의 이해 ▲청렴도 향상 및 부패방지시책 우수사례 발표 ▲청렴시민감사관의 강평이 있었다.

이들은 청렴윤리 및 감사 업무 효율을 높이고 청렴시민 감사관의 의견을 수렴해 지역사회 반부패 문화를 확산하는 데에 일익을 담당할 것을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