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밑거름은 품질경쟁력 향상”

한전KPS, 2018년도 품질팀장 및 담당자 회의 개최

2018-06-12     조강희 기자
한전KPS는

[한국에너지신문] 한전KPS(사장 김범년)는 11일 광주전남혁신도시에 위치한 본사 5층 창조홀에서 2018년도 품질팀장 및 담당자 회의를 열었다.

김범년 사장, 본사와 사업소 품질팀장과 품질담당자 등 90여명은 4차 산업혁명의 밑거름인 품질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자고 다짐했다.

김범년 사장은 “우리 회사의 실체는 현장에 있고, 고객이 신뢰를 줄 때 우리가 존재한다”며 “고객과 함께하는 기업, 혼과 열정이 있는 기업, 세계 최고의 전문정비 기업이 되기 위해 자신의 명예를 걸고 업무를 수행하자”고 말했다. 김 사장은 “디테일이 강하지 않으면 사상누각”이라며 “품질업무에 열정을 갖고 협업에 임해 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어 품질안전실장의 ‘4차 산업혁명의 시대! 품질경쟁력이 밑거름입니다’라는 강의를 시작으로 원자력 품질이슈사항 대응 및 개선, 사례중심 KEPIC QAP-1, 절차서 등록관리 교육, ISO9001 2015년 규격에 대한 이해, 의견수렴 순으로 진행됐다.

한전KPS 관계자는 “발전설비 정비업무 품질을 확보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