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가스산업연구회, 에너지전환정책 세미나 개최

28일 서울 코엑스, '동북아시아 에너지 환경 변화 및 에너지 전환' 논의

2018-05-14     조성구 기자

[한국에너지신문] 천연가스산업연구회(회장 류지철)가 오는 28일 서울 코엑스에서 원광대 동북아시아 인문사회연구소와 함께 '동북아 에너지환경 변화와 에너지 전환 세미나'를 개최한다.

'에너지 전환과 천연가스 산업' 주세 세션 1에서는 박희천 인하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3E(Energy, Environment and Energy)관점에서의 최적 에너지 전환경로에 관한 연구(양준모 연세대 교수) △발전부문 연료전환과 국내 가스산업의 역할(석광훈 녹색연합 전문위원) △독일 에너지전환이 한국에 주는 시사점(박상철 산업기술대 교수) △재생에너지 2030계획 및 시사점(김진오 블루이코노미 전략연구원장) △신재생에너지의 주민 수용성 제고(정성삼 에경연 부연구위원) 등의 발표가 진행된다.

'동북아 에너지의 새로운 시대와 사회 변화' 세션 2에서는 류권홍 원광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21세기 에너지패러다임 변화와 한반도의 미래(최재덕 원광대 교수) △휴너지-동북아문학으로 본 감성에너지(문신 원광대 교수) 등의 발표가 이어진다.

한편, 지난 2008년 설립된 천연가스산업연구회는 국내 에너지 전문가 100여명이 참여, 천연가스 산업 이슈 관련 발표 및 토론을 매년 분기별로 개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