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화순읍 등 328세대에 도시가스 공급

2018-05-08     조성구 기자

[한국에너지신문] 전라남도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지난달 30일 해양도시가스와 도시가스 공급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화순읍과 능주면 등 총 328세대에 도시가스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소요예산은 36억 9900만원으로 화순군이 70%, 해양도시가스가 30%를 들여 화순읍 자연마을 도시가스 공급지역 중 일심1·2·3리, 유천1·3리, 도웅1·2리, 동구리 일원의 화순읍 8개 마을과 능주면 원지리 일원 등 총 14.8㎞ 구간 328세대에 도시가스를 공급하게 된다.

군은 화순읍 향청리 등 추가 공급지역 4곳은 이달까지 주 관로 계획을 확정한 뒤 관로 매설 공사를 추진하며 화순읍 8개 마을과 능주면 원지리 일원은 6월에 착공해 연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2017년도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화순 식품산단∼능주농공단지∼능주면 소재지 도시가스 공급사업은 올 8월에 준공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입주 업체는 물론 능주면 소재지 총 544세대가 도시가스의 혜택을 보게 된다.

화순군은 2015년부터 해양도시가스와 공동으로 도시가스 공급사업을 추진해 현재까지 화순읍 16개 자연마을 1090세대에 53억 9100만 원을 들여 도시가스를 공급했다.

구충곤 군수는 “앞으로도 더 많은 군민이 도시가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공급지역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