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가스협회 ‘민들레카’, 6만명 여행의 동반자

출범 30개월만에 7000기관·6만명 여행 지원

2018-05-01     조성구 기자
민들레카가

[한국에너지신문]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구자철)와 사단법인 그린라이트(회장 김선규)가 운영하는 비영리사회복지기관 외부활동 지원사업 ‘민들레카’ 이용인원이 출범 30개월여 만에 6만명을 넘어섰다.

2015년 9월 출범한 민들레카는 비영리 사회복지기관을 대상으로 21대의 카니발차량을 통해 외부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민들레카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의 봄나들이 여행, 비문해(非文解) 어르신들의 한글교실 졸업여행, 다문화·북한이탈주민들의 한국적응여행, 장애인 가족의 첫 여행 등 지금까지 모두 7천여곳 6만명에게 여행을 선물했다.

카니발 차량 지원으로 시작한 민들레카는 지난해 3월부터 45인승 일반버스 및 휠체어특장버스를 임차지원하는 민들레버스 사업도 실시하며 보다 많은 인원이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 운영하고 있다.

또한 사회복지기관 뿐 아니라 명절 취약계층 귀성길 지원, 국가유공자 경비지원 여행과 더불어 올해 1월에는 육군본부와 협약을 맺고 모범병사 면회지원프로그램을 시행하는 등 다양한 테마로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특히 단순한 차량지원 뿐 아니라, 미세먼지에 취약한 이용자들을 위해 차량 내 공기청정기 설치, 유사 시 상황 발생 대비 재난가방 비치 등 이용자에 대한 편의시설 확충으로 실제 이용자들은 쾌적한 여행이 가능하다.

한국도시가스협회 관계자는 “짧은 기간에 민들레카를 통해 6만명의 추억을 공유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민들레카를 이용할 많은 분들이 멋진 추억을 만들며 행복해지고 삶의 기쁨을 향유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민들레카는 매월 경비지원여행을 실시하며 5월에는 한부모 가정의 봄 여행을 지원한다. 민들레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전국대표번호 1670-0633과 민들레카 홈페이지(http://www.mincar.kr)를 통해 문의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