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전환 담론 촉진 범사회단체 창립

에너지전환포럼, 12일 의원회관서 창립총회 조성구 기자l승인2018.02.13l수정2018.02.19 11: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에너지전환포럼(상임공동대표 홍종호)은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실에서 창립총회를 열었다.

[한국에너지신문] 에너지전환에 대한 정치·경제·사회 분야의 담론을 공론화하고 이를 체계화하여 정부에 제안하는 활동을 전개하는 단체가 창립됐다.

에너지전환포럼(상임공동대표 홍종호)은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실에서 창립총회를 열어 홍종호 서울대 교수, 유상희 동의대 교수, 임성진 전주대 교수를 공동대표로 선임했다.

김종달 경북대 교수, 남경필 경기도지사, 박원순 서울시장, 박재묵 충남대 교수, 박종근 서울대 교수, 안희정 충남도지사,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원희룡 제주도지사, 유승민 바른미래당 대표, 이재명 성남시장, 전의찬 세종대 교수를 고문으로 위촉했다.

이 단체는 에너지전환과 관련한 정책입법 건의 및 지원, 관련 연구 및 정보제공, 시민사회 이해 제고 및 소통 활동 등을 수행한다.

원자력과 화석에너지 중심의 기존 에너지체계를 에너지 절약, 효율 향상, 재생에너지 중심으로 전환해 나가는 것이 미래세대와 지구환경, 우리 산업을 위한 일임을 강조하고 있다. 이에 동의하는 각계 전문가와 시민사회, 산업계, 정치·행정인들이 참여했다.

에너지·환경·경제·행정·법률·공학·금융·소통 분야 100여명의 전문가와 GS EPS, SK가스, 신성이엔지, 씨에스윈드, 웅진에너지, 유니슨, 한화솔라파워 등 에너지기업이 개인 및 기업회원으로 참여한다. 포럼은 오는 4월 5일 공식 출범한다.

홍종호 상임공동대표는 “전 세계가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대응, 에너지신산업 창출을 위해 에너지전환에 동참하고 있으나 우리나라는 아직 에너지전환정책을 둘러싼 소모적 논쟁에 머물러 있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에너지전환 과정의 갈등을 최소화하고 최적의 대안을 도출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성구 기자  inspeer@koenergy.co.kr
<저작권자 © 한국에너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1712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1일   |  제호 : 한국에너지신문  |  발행인 : 남부섭  |  편집인 : 남부섭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발행일자 : 1994년 5월 3일  |  전화번호 02-3463-4114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  webmaster@koenergy.co.kr
Copyright © 2018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