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주선(酒仙)이 되는 길 ⑭ 당귀주
[연재] 주선(酒仙)이 되는 길 ⑭ 당귀주
  • 한국에너지
  • 승인 2017.12.26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춘의 묘약

[한국에너지신문] 당귀는 맛이 달고 독이 없으며 따뜻한 성질을 지니고 있는 약초로 데카르신 성분이 함유돼 항산화 및 항노화 효과를 발휘한다. 여성을 위한 강장약에 들어가지 않는 것이 없을 정도로 여성에게도 좋은 약용주이다.

강렬한 냄새와 특유의 맛이 나는 담갈색 술이 되는데 다른 과일주나 탄산음료와 섞어 마시면 약효도 떨어지지 않고 마시기도 좋다. 건조 전 당귀를 구입할 때는 몸통이 크고 잔뿌리가 적은 것을 고르고, 잘랐을 때 단면이 희고 깨끗하며 찐득한 느낌이 나고 얼룩이 없는 것이 좋은 것이다. 구입 후엔 신문지에 싸서 냉장 보관한다. 

* 약효
회춘, 강장, 피로 회복, 진정, 보혈, 산전 산후 보건, 부인병, 식욕 증진, 혈액 순환, 현기증, 불면증

* 담그는 법 
1) 뿌리를 깨끗이 씻어 하룻밤 정도 더운물에 담갔다가 그늘에서 물기를 말려 재료 170g에 담금주 1.8리터의 비율로 담근다(한약상에서 구한 건조품은 재료 150g).

2) 뿌리를 포함한 전초를 8~9월에 채취해 씻어 그늘에서 1~2일 말려 같은 요령으로 담근다. 씨를 가을에 채집해 담글 수도 있다.

3) 당귀 2, 대추 1, 사과 1의 비율로 섞어 담그면 약효도 좋고 맛도 좋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