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태양광벤처 청년창업가 양성 추진

청년일자리 창출 위한 부산 대학생 대상 창업가 양성교육 시행 이욱재 기자l승인2017.08.12l수정2017.08.12 15: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한국남부발전 태양광벤처사업 청년창업가 양성과정에 참여한 학생들과 관계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한국에너지신문] 한국남부발전(사장 윤종근)이 신재생사업과 연계한 청년창업가 양성에 앞장서 눈길을 끈다. 교육은 물론,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 전달로 지역청년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고 있는 것이다.

남부발전은 10일 부산발전본부에서 태양광 벤처사업 청년창업가 양성과정 1기 수료식을 통해 30명의 예비창업가를 배출했다고 밝혔다.

태양광 벤처사업은 청년실업 문제 해결을 위하여 지난 4월 남부발전이 부산시, 부산신재생에너지협동조합과 함께 추진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창업가 양성 프로젝트다.

이 사업은 올해부터 2년간 총 100명의 청년창업가 양성을 목표로 하며, 그 첫 단추로 지난 6월부터 부산 지역의 2~3학년 대학생 30명이 교육과정에 참여했다.

교육에서는 부산신재생에너지협동조합에 소속된 중소기업의 대표들이 창업과정에서 겪은 경험과 노하우를 전달하고, 남부발전에서는 창업에 필요한 회계와 신재생에너지 정책 등 창업에 필요한 기본지식을 전수하는 것은 물론, 학생들의 견문을 넓혀주기 위하여 태양광 모듈공장과 김천태양광발전단지 견학도 시행했다.

남부발전은 양성과정을 이수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발전소 개발단계부터 준공까지에 대한 현장실습교육(OJT)을 추진하고, 발전소 준공이후에는 발전소 유지정비를 직접 수행케 하는 등 청년창업가 과정을 한 단계씩 밟아갈 예정이다.

창업가 양성과정에 특별강사로 나선 윤종근 사장은 “신재생에너지 사업과 연계한 창업으로 사회적 이슈인 청년실업을 해결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욱재 기자  luj111@koenergy.co.kr
<저작권자 © 한국에너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욱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1712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1일   |  제호 : 한국에너지신문  |  발행인 : 남부섭  |  편집인 : 남부섭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발행일자 : 1994년 5월 3일  |  전화번호 02-3463-4114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  webmaster@koenergy.co.kr
Copyright © 2017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