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

1월 중 대전, 여수, 대산 등…총 4회 걸쳐 400명 중학생 참가 조강희 기자l승인2017.01.10l수정2017.01.10 09: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LG화학 화학캠프 참여학생들이 베이킹 파우더의 화학작용으로 빵이 부풀어 오르는 원리를 실험하는 강사의 시연을 보고 있다.

[한국에너지신문] LG화학이 화학캠프를 통해 새해 첫 사회공헌활동에 나선다.

이와 관련, LG화학은 기아대책과 함께 1월 중 총 4차수에 걸쳐 대전, 여수, 대산 등 주요사업장 인근 중학생 400여명을 초청해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LG화학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2005년 처음 실시된 이래 12년간 60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9일 시작된 올 해 첫 캠프는 대전 인근 중학생 100여명을 라온컨벤션으로 초청해 2박 3일간 진행된다.

이번 화학캠프는 ‘우리를 건강하고 즐겁게 만들어주는 화학’을 주제로 ‘맛있는 화학’, ‘생활 속 화학’, ‘재미있는 화학’ 3가지 테마로 꾸며지며, 각 테마 별로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이 구성돼 있다.

먼저 ‘맛있는 화학’ 프로그램은 베이킹 파우더의 화학 작용으로 빵이 부풀어 오르는 원리 등을 실험하는 것으로, 참여학생들이 연암대학교 외식산업과 교수 및 학생들과 함께 직접 요리를 하며 화학원리를 배우게 된다.

‘생활 속 화학’ 프로그램은 흙탕물을 분리하고 정화하는 ‘간이 정수기 만들기’, 자기 무게의 100배의 물을 흡수하는 고흡수성수지를 활용한 ‘방향제 만들기’ 등 생활 속 화학을 테마로 다양한 실험을 한다.

‘재미있는 화학’은 우리가 쉽게 지나쳐 갈 수 있는 일상 속의 화학 이야기를 퀴즈와 게임방식으로 풀어가며, 평소 생활 속에서 화학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시간으로 구성된다.

다양한 화학실험 외에도, 참여학생들은 2박 3일간 공동체 생활을 통해 인성교육, 안전교육 및 남과 더불어 사는 가치를 배우는 교육을 받는다.

또한 캠프 참가학생들의 꿈과 비전을 구체화하고 이를 어떻게 발전시켜나갈지 동기부여를 함양해주는 특강 등 다양한 행사들이 준비됐다.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 상무는 “화학캠프는 흥미실험 위주의 단기간 캠프가 아니라, 참여 학생들이 캠프를 마치고 앞으로 일상생활에서 화학을 쉽게 접근하면서 이것이 우리에게 주는 소중한 삶의 가치를 일깨워주는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있다”고 말했다.


조강희 기자  knews7@koenergy.co.kr
<저작권자 © 한국에너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제휴안내기사제보구독신청뉴스레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에너지신문사  |  대표이사 남부섭  |  서울 다06648  |  220-86-89262  |  서울시 서초구 언남길 31 3층  |  02-3463-4114  |  webmaster@koenergy.co.kr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남부섭
Copyright © 2017 KOREA ENERGY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