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에너지위원회 첫 회의…7월 에너지센터 개소
당진시, 에너지위원회 첫 회의…7월 에너지센터 개소
  • 조강희 기자
  • 승인 2019.04.26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시 에너지위원회 첫 회의 모습© 뉴스1

[한국에너지신문] 충남 당진시는 지난 24일 오후 3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에너지위원회 첫 회의를 개최했다.

에너지위원회는 관련 공무원과 에너지 분야 전문가, 환경단체 관계자 등 20명이 참여하는 당진지역 최초의 에너지 관련 거버넌스 조직으로, 시의 에너지 계획과 다양한 시책 사업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고 에너지와 관련된 갈등을 조정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위원 위촉에 이어 시 에너지 현황과 정책 및 사업에 대한 설명, 안건 심의 등이 이뤄졌다.

시는 공공기관 에너지 이용 합리화 정책과 주민 주도형 태양광 발전사업, 재생에너지 특화 산업단지 조성 등을 소개하고 위원들로부터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당진시 에너지센터의 민간위탁 사업자 선정을 위한 심사위원회 구성 안건에 대한 심의도 진행됐다.

에너지사업 추진의 전문성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최초로 설립하는 에너지센터는 지속 가능한 에너지정책 기반 구축을 목표로 에너지 관련 조사와 연구, 각종 사업지원과 컨설팅을 수행할 예정이다.

시는 에너지 위원회 의결에 따라 에너지센터를 운영할 민간위탁자 선정 절차에 돌입해 이르면 오는 7월 에너지센터를 개소해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할 계획이다.

김홍장 시장은 “지방정부의 노력만으로는 에너지 전환에 따른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쉽지 않기 때문에 무엇보다 전문가와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에너지 거버넌스가 활성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시의 에너지 정책의 초점을 세밀하게 조정할 수 있도록 에너지위원들께서도 적극적인 자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