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아시아, 베트남 태양광 발전소에 대규모 케이블 공급
LS전선아시아, 베트남 태양광 발전소에 대규모 케이블 공급
  • 조강희 기자
  • 승인 2019.03.26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63억원 규모 중·저압 케이블 공급
백인재 LS전선 베트남·미얀마 지역 부문장(왼쪽)과 팜 호안 손, 호안 손 그룹 회장(오른쪽)의 계약 모습. (LS 전선 제공)© 뉴스1

[한국에너지신문] LS전선아시아는 베트남 생산법인 LS-VINA(LS비나)가 베트남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 사업에 총 5000만 달러(약 563억원) 규모의 전력 케이블을 공급한다고 25일 공시했다. 이는 LS-VINA의 2018년 매출의 약 14%에 해당한다.

LS-VINA는 베트남 건설사인 호안 손 그룹(Hoanh Son Group)과 계약, 2년간 베트남 중부 지역에 건설되는 10여 개의 태양광 발전소에 중·저압 케이블을 공급한다. 호안 손 그룹은 건설 및 부동산 개발을 주력 사업으로 하고 있으며, 수력 및 태양광 발전소 등 베트남의 신재생 에너지 발전소 건설 사업에도 지속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2030년까지 태양광발전에서 3.5GW 발전용량 확대 계획을 밝혀 향후 관련 사업이 지속적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LS전선아시아는 베트남 시장 1위의 케이블 업체로 지난해 중압 케이블과 버스덕트(Bus Duct) 투자를 완료했다. 올 상반기에는 케이블의 도체로 쓰이는 구리 선재의 생산 설비를 4배 이상 확충,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대폭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