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에너지시민연대 공로패 수상
박원순 시장, 에너지시민연대 공로패 수상
  • 오철 기자
  • 승인 2019.03.20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에너지시민연대로부터 공로패를 받고 있다.(서울시 제공)

[한국에너지신문] 박원순 서울시장이 20일 오후 시청 집무실에서 에너지시민연대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

에너지시민연대는 전국 17개 시도의 220개 환경·소비자·여성단체들로 구성된 국내 최대 NGO 연대 기구다. 박 시장은 지속가능한 에너지 사회 구현을 위해 다양한 에너지 전환 정책을 도입·확산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시는 대표적인 에너지 전환 정책인 '원전하나줄이기'를 통해 지난해까지 7년 동안 에너지 516만TOE를 절감했다. 총 420만 시민들이 참여했다.

더불어 아파트, 단독주택 등 주거 공간부터 공공건물, 교량 등 기반시설까지 서울 어디에나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하는 '태양의 도시, 서울' 정책도 펼치고 있다. 2022년까지 태양광을 원전 1기 설비용량에 해당하는 1GW를 생산한다는 목표다. 지난해 12월까지 17만 가구가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설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